KISBA 뉴스 2013. 4. 17. 17:19

[건축동향] 

국토교통부가 "온라인 턴키 마당" 시스템을 구축 완료하였다고 합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시범 도입해 호평을 받은 '온라인 턴키 마당' 시스템에 대한 전국망 구축을 완료하고 시범운영까지 마쳐 내주부터 전국 모든 심의기관에서 온라인을 이용한 턴키 심의가 가능하다고 합니다.


* 온라인 턴키 마당이란?

턴키 등 기술형 입찰사업 심의시, 자료등록·검색, 위원과 업체간 질의·응답, 보충 설명자료 등록, 비리 신고 등이 온라인에서 가능하도록 구축한 시스템을 말합니다.


온라인 턴키 심의는 심의위원과 입찰업체간 사전 접촉 차단으로 발생되는 음성적 로비와 상호비방 등의 부작용을 해소하기 위해 도입되었는데, 이 시스템에는 입찰관련 기본 자료가 등록되고 심의위원과 업체간 질의·응답, 보충 및 추가 설명자료 등록, 업체간 비교설명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비리신고 센터까지 개설됨으로써 보다 효율적인 심의가 이루어질 전망이라고 합니다. 특히, 심의위원과 입찰업체간 사전 접촉이 온라인상에서 허용됨으로써 언제 어디서나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심의자료 검토 및 정보 획득이 가능해져 그동안 제기됐던 정보 부족에 따른 부실심의 우려가 해소된다고 합니다.

온라인 턴키 마당은 오는 4월말 한국환경공단 시행 '익산시 하수슬러지 처리시설 설치사업' 턴키 사업에 최초로 적용될 예정이고 이어서 전국 27개 심의기관으로 점차 확대 적용이 예상된다고 합니다. 


국토부는 전국 지자체, 공사·공단 관계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턴키 마당과 최근 제도개선 내용 등을 설명·전파하기 위해 2/4분기에 지역별 순회교육을 계획하고 있다고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